이야기

[소설] 그들은 죽지 않는다. 절대로[75]

질문자 캐릭터 아이콘Eclipse3273

추천수5

본 유저수655

작성 시간2012.02.19

 
 
 
 
 
 
 
 
 
 
 
**할 홍영뭐시기가 사라졌어도 이야기UCC에는 쓰레기들이 넘쳐 흐르는구만.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해리가 나에게?"

"예. 그것도 반드시 출정식이 끝난 후 10시간 뒤에 전달하라고 하셨습니다."

'무슨 내용이길래...?'

핸리테는 대신 뜯으려 하는 부하를 말리고는 자신이 직접 뜯어 찬찬히 읽어내려갔다. 중간쯤에
서부터 핸리테의 눈이 조금씩 흔들리더니 밑으로 갈수록 점점 손이 크게 흔들려갔다. 편지를 다
읽자 그는 과격하게 편지를 구기며 자리에서 일어났다. 그의 몸은 바람에 흔들리는 사시나무처
럼 부들부들 떨리고 있었다.

"마, 막아야해! 막아야해!"

"무, 무슨 일이십니까?"

"당장 사람을 불러! 카스티아 원정을 막아**다!"

"예, 예?"

"프레이 5상비군 부군단장 또는 해리가 죽을 수도 있다! 빨리 사람을 불러!"

핸리테의 외침에 놀란 부하가 문을 닫고 뛰쳐나가자 그의 손에  힘겹게 매달려 있던 편지가 투
욱 하며 힘없게 떨어졌다. 편지에는 굵은 글씨로 '유서' 라고 쓰여져 있었다.
 
 
"숲이 꽤나 울창하네요."

"조심해. 블랙윙 녀석들 이번에 옐론드 성을 점령했다고 기세등등해져서 매복같은게 있을지도
몰라."

"에이, 기세등등하면 그냥 가만히 있을게 뻔한 데 무슨 매복이 있ㄷ..."

처억

프레이가 해리의 말을 막으며 오른손을 반 쯤 들어올렸다. 정지하라는 신호에 모든 병력이 멈추
었고 그 일대는 순식간에 고요해졌다. 해리는 의아해 하며 프레이를 보았지만 그는 아무 말 없
이 정면만을 응시할 뿐, 조금의 미동조차도 하지 않았다. 그는 눈을 살짝 돌려 자신의 왼쪽, 오
른쪽에 있는 해리와 시로아에게 조그맣게 말하였다.

"병사들에게는 말하지 말고 너희 둘만 알고 있어라... 4시와 10시 방향에 각각 두 놈 씩 있다.
소리가 나면 해리는 10시, 시로아는 4시로 향해라. 무조건 죽여**다."

해리와 시로아는 말에서 내려 길을 살피는 척 하면서 슬그머니 검집에 손을 가져갔다.

부스럭

"!!!"

해리는 흠칫 하더니 바로 소리가 난 방향으로 달려갔다. 그가 수풀 사이로 들어간지 30초도 안
되어 피와 함께 비명이 들려왔다. 곧 그는 검을 닦으며 원정대가 있는 곳으로 갔다. 가보니 시
로아는 벌써 말에 타고 있기까지 했다.

"빠르시군요. 늘..."

"고맙군요. 시간이 꽤나 지체 된 듯 하니 빨리 말에 오르시기 바랍니다."

"......"

오히려 시로아의 친절함이 해리는 더욱 싫었다. 위선자 처럼 보였다. 겉으로는 웃으면서 친절하
게 대하지만 속으로는 한참 깔보고 있을게 분명했다.

"뭐하고 있나, 빨리 오르지 않고."

"아, 아 옙!"

시간이 얼마나 흘렀을까, 저 멀리 카스티아 성의 모습이 보이기 시작했다. 넝쿨이 빙빙 돌면서
성벽을 타고 올라가는 것을 본다면, 카스티아 성이 틀림 없었다. 원정대는 약 200M 떨어진 곳에
진지를 차리기 시작했다.
 
"작전은...?"

"기다린다."

"예?"

"우리 상비군이 총 몇명이지?"

"아직은 500명 정도입니다."

"성을 포위하고 대기해. 서서히 목을 조여간 뒤 한번에 꺾어버릴 것이다. 해리. 네가 50명을 따
로 추려서 성으로 향하는 육로, 수로 모두 봉쇄한다."

"그, 그러면 저 안에 있는 일반 시민들은 어찌합니까?"

"신경쓰지마. 앞으로 1시간이내에 모든 작업을 마친다!"

시로아가 말릴 틈도 없이 프레이의 말이 떨어지자 마자 해리가 부대 안으로 튀어들어가 앞에 있
는 50여명을 추려서 숲 속으로 사라져갔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여러분 반가워요! ㅎㅎㅎ
카툰은 오늘 나올예정

 

 

*  다니엘님 꽤 멋있게? 나옴ㅋ

질문자 캐릭터
질문자 캐릭터 아이콘Eclipse3273 Lv. 92
목록

댓글12

  • 캐릭터 아이콘daniel545492 2012.02.21

    늦었지만 추천하고갑니다 (5497:팬텀 등장~)(5432:아 4차했구나~)(545492:배고파)(54..데몬입니다: 야 내 이름까먹으면 어떻해!) daniel:검방님의 기억력이 대단하군 ㅋ.../퍽! ㅈㅅ..추천하고가는데.. 멋지게 나왔다니 ㅋㅋㅋㅋㅋㅋㅋㅋ난 그런거 조금 그럼 ㅇㅇ ㅅㄱ~추천꾹 Tvㅋㅋㅋ(티비**마)/퍽!

  • 캐릭터 아이콘검방z강서겸 2012.02.20

    카툰은 언제 나옴... 그나저나 오랜만입니다. 자, 추천! ( 류태현 : 소설 안올린지 오래됐구먼 ) ( 강서겸 : 내일 올리도록 하세 )

  • 캐릭터 아이콘밀크h 2012.02.19

    어떤 개념 말아먹은 촏잉이 그따위짓을

  • 캐릭터 아이콘e다크rkjsoe 2012.02.19

    근데 카툰은ㅇ 언제나옴

  • 캐릭터 아이콘e다크rkjsoe 2012.02.19

    75화가 댓글 75개로 안 초딩이 와서 빡친듯

  • 캐릭터 아이콘이클M 2012.02.19

    자추하고감 ㅋㅋㅋㅋ

  • 캐릭터 아이콘데몬레이석 2012.02.19

    누가 튀었네 ㄷㄷ;; 추천하고가요

  • 캐릭터 아이콘BJ훗 2012.02.19

    못봄;; 근데 딱 봐도 튀었네요

  • 캐릭터 아이콘Eclipse3273 2012.02.19

    어 훗님 보셨어요? ㅋ

  • 캐릭터 아이콘BJ훗 2012.02.19

    튀었네요ㅡㅡ

이전 1 2 다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