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

[소설] 그들은 죽지 않는다. 절대로[56]

질문자 캐릭터 아이콘Eclipse3273

추천수11

본 유저수643

작성 시간2011.06.12

 

출처: 숭숭신님 블로그 ㅎㅎ

 

필력 버퍼링중......ㅋ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타임리스 니플하임이 붉게 변하고 프레이의 돌진 속도는 평소와는 비교가 되지도 않을 정도로
빨라졌다. 그와 서한의 '한정 해제!'라는 외침이 있고나서 2초도 걸리지 않고 폭음이 들려왔다.
프레이와 바론의 검이 폭발을 일으키며 부딪힌 것이었다.


"네녀석의 목을 따주마!"


"웃기는 소리! 땀 흘리지 마라! 내 검에 네놈 땀 묻으면 썩어 문들어질테니!"


콰광-!


"날 잊지 말라고!"


뒤에서 빠르게 찔러대는 서한. 사방에서 공격하는 프레이와 서한덕에 바론은 제대로 된 공격도
하지 못하고 막기만 할 수 밖에 없었다. 그러나 바론의 얼굴에는 당황하는 기색이 전혀 보이지
가 않았다. 오히려 즐기고 있는 듯한... 그런 표정이었다. 바론이 순식간에 대검을 빼들어 높
이 뛰어올랐다.


"붕산격."


쿠궁-!


바론이 매섭게 땅으로 떨어지면서 검을 땅바닥과 충돌시켰다. 일찍이 눈치챈 서한과 프레이는
피했지만 그로 인해 땅의 굴곡현상이 눈에띄게 일어났다. 바론은 그 충격을 입지도 않는지 대검
을 회수하지도 않고 바로 광검을 꺼내들어 빠르게 돌진했다.


"크아압!"


프레이는 살짝 웃으면서 서한에게 지긋이 말하였다.


"서한? 잠시 빠져줄래? 저녀석 달아오를대로 달아올라서 재밌을것 같거든."


"......쳇. 내 몫은 남겨두라고."


서한이 뒤로 빠져 칸과 신우 그리고 진을 보호하러 가자 프레이는 다시 검을 빼들었다. 그러자
바론은 코웃음 치며 말했다.


"흥... 한정 해제 했다고 날 이길 것 같아? 빨리 본래 힘 꺼내시지그래?"


"...... 그렇다면 중복각성을 해도 네놈이 날 이길 방법이 없어 편하긴 하겠다만."


"웃기는 소리. 으읍..."


바론이 힘을 주자 그의 왼팔에 묶여있던 쇠사슬이 산산조각나며 부서졌다. 그리고는 빠르게 붉
게 변해가는 그의 몸. 순식간에 붉은색이 그의 목 바로 아래 부분까지 휘감았다.


"중복각성... 진심인가?"


"블랙윙의 개따위가 내 중복각성을 본것은 네놈 하나 뿐이다. 가문의 영광으로 생각하라고."


"진심인가? 진심이라면 나도 제대로 하겠어."


"해봐라. 크크큭... 날 빨리 처리하는게 좋을걸? 이 붉은 피부가 내 온 몸을 덮게 된다면 너도
죽게되고 이 핸돈마이어까지 날아갈 테니깐."


"...쓰기 싫었다만...한정..해제..."

 

콰과과과과-!


레지스탕스의 대장급들은 강한 내공을 자신의 감정으로 인해 통제하지 못할 때가 있어 항상 자
신의 내공을 한정하는 인장을 찍고 임무를 수행한다. 일반 대장급들은 다르지만 서한이나 프레
이 급의 최상위 층이라면 인장은 2~3개. 한정해제를 한다고 해서 모든 내공이 쏟아져나오는 것
이 아니라는 것이다. 프레이의 인장은 2개. 그래서 일반시에는 총 내공의 4분의 1, 그리고 방금
전 1차 한정해제때는 총 내공의 2분의 1만 발휘된 것이다.


"네가 그렇게 나온다면, 나도 전력으로 나서주마. 와라, 검황."


바론의 검은 더이상 빛을 뿜어대지 않았다. 빛이 아닌 붉은 피를 왈칵왈칵 쏟아대고 있었고 그
의 몸에서는 노란 연기가 스멀스멀 피어났다.


"죽여주마!"


쩡!


"크윽!"
 

"쳇..."


전력으로 검을 부딪친 충격으로 뒤로 물러나는 두 사람. 바론은 프레이와의 거리를 좁히며 검을
교차시켰다. 프레이는 재빨리 왼쪽으로 몸을 뺐지만 검황의 광검이 더 빨랐다.


슈칵!


'읏!'


프레이는 긴장하면서 검을 비스듬히 꺾었다. 그리고 바론의 검과 부딪치는 순간 밑으로 내렸다.


파지직!


광검과 타임리스 니플하임이 부딪치면서 묘한 소리를 내었다. 프레이는 양 팔에 힘을 주어 검을
 눌러버렸다. 붕검의 힘을 흘리면서 바론의 균형을 무너뜨리기 위함이다. 그런데 검황은 그 검
을 놓아버리는 동시에 몸을 반 바퀴 회전하며 다른 검을 휘둘렀다.


'이런 바보 같은!'


프레이는 내심 자신을 욕하면서도 검을 쳐올렸다. 허나 이렇게 되면 바론의 붕검에 담긴 힘을
온전히 받을 수밖에 없다.


쩡!


거대한 충격이 양 팔을 타고 흘러와 뇌까지 울렸다.


"큭!"


프레이는 신음을 토하며 뒤로 주욱 밀려났다. 그 사이 검황은 놓아버린 검을 들고 다가오고 있
었다.


"하하핫!"


"......"


"내가 누군지 잊었나? 모든 검을 마스터한 자다! 그런 나에게 타임리스 니플하임조차 컨트롤 못
하는 네 녀석이 덤비겠다고? 이것 참 지나가는 개가 웃겠군! 하하핫! 중복각성 최강의 스킬로
네놈의 사지를 도륙 내 ㅈ..."


"지.럴 하고 ****."


"......뭐?"


"위를 봐라."


스윽-


바론이 프레이의 말에 위를 보자 프레이는 살짝 웃었다.


"멍청한 자식... '몬스터 마그넷(전방의 적 다수를 자신의 앞으로 끌어 당기며 공격한다)'."


쮸아압-!


"크윽!"


알 수 없는 힘에 바론은 빠르게 프레이에게 날아갔다. 그리고는 눈에 들어오는 붉은색 대검을
들고 있는 프레이.


"그, 그것은...!"


"타임리스 니플하임 각성 1차. 브레이브 소드다."


붉은 대검을 바론을 향해 뻗는 프레이.


"브레이브 슬래시!"


콰과광!


바론은 자석에 의해 끌려가는 도중에도 프레이의 공격을 모두 막아내었다. 그러자 프레이는 몬
스터 마그넷을 하나 더 생성시켜 바론의 팔과 다리까지 온 몸을 움직이지 못하게 막아 움직임을
봉쇄하였다. 어느새 프레이와의 거리가 1M가 조금 안되게 되었다.


"잘가라. 소울 드라이버(소울의 힘을 땅으로 스며들게 하여 다수의 적을 4번 연속 공격한다)."


콰과과과과-!


하늘에서 바론을 향해 십수개의 붉은 광검들이 바론을 향해 수직으로 떨어지고 있었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추천수 폭락 하지만 조회수는 건재.

이것참 웃어야할지 울어야할지..

하지만 전 웃겠어요!

행복해서 웃는게 아니라 웃어서 행복한 거라잖아요?

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  < 뭐래ㅋ

P.S 연재를 계속하기 위해서 분량을 대폭 줄이기로 결심했습니다.

 

 

 

제가 만드는 카툰 프리스트가 3화가 나왔습니다! 보러와주시길!ㅋ

 

아, 그리고 할말 있는데요...

악플 한두개에 쓰러지고 포기할거면 소설 연재 할 생각 버리십시오.

소설 쓰면서 그 정도도 각오 못했습니까?

 

츠냐J 님의 글입니다.

 

츠냐J 님이 어떤 분인지 아십니까?

 

제 글을 계속 보셨던 분이라면 아시겠지만

 

저에게 악플 하나를 길-게 던져주시고 가신 분입니다.

 

그런데 그런 악플에 제가 상처받고 화나서

 

그때 소설을 접었다면 지금의 제가 있겠습니까?

 

저도 제 마음에 드는 편이 나오는데까지

 

약 50화 정도 걸렸습니다. 1년 쯤 될까요?

 

전 악플/무시/비아냥 다 참고 버텼습니다. 악으로 깡으로...

 

악플 안달리게 하려고 더욱 노력하고 홍보도 했습니다.

 

그런데 님들은 악플 하나하나에 빡쳐서 소설 접고

 

악플 남긴 사람 욕하고 그거 하느라 또 소설 접고...

 

이것 참 어이없어서 말이 나오질 않는군요.

 

전 1년 참았습니다. 그래서 지금의 제가 있는겁니다.

 

명심하십시오.  참고 버티고 노력하십시오.

 

그러면 언젠가는 빛이 보일겁니다.

 

모든 소설가 여러분 화이팅...

질문자 캐릭터
질문자 캐릭터 아이콘Eclipse3273 Lv. 92
목록

댓글12

  • 캐릭터 아이콘검방z강서겸 2011.06.12

    제 글이 지금 10일째 밀렸습니다. 죄송합니다. ㅡㅡ

  • 캐릭터 아이콘검방z강서겸 2011.06.12

    저 프리스트 3화 봤어요! 진짜 재밌어요~ ㅜㅜ 여기서 중단하면 낙하 체면 말 아닙니다~ 계속 가주세요! (그나저나 글에다 카툰까지 무리수 확실히 날 것 같은데 추천 드시고 힘내십시오!)

  • 캐릭터 아이콘달콩이라뉘 2011.06.12

    오 ㅋ오늘은 추천수가 상당히 높네요! 저도 추천하고 갑니다! 다크임페이이일-! 콰광

  • 캐릭터 아이콘o한모금o 2011.06.12

    역시 이클옵이야.. 차가운불꽃 18화 올렸으니까 보러오고 ㅎ (메이플말고 블로그에도 올렸어 메이플, 블로그 둘중 하나 골랗ㅎㅎㅎㅎㅎ) 이클옵 실력은 여전하구나. 프리스트도 재미있겋ㅎㅎㅎㅎㅎ

  • 캐릭터 아이콘1차에10년 2011.06.12

    형! 내가 형을 위해서 표지 만들었으니까 나중에 확인해봐!

  • 캐릭터 아이콘daniel545492 2011.06.12

    우왕~ 잘 만들었어여~ 추천 을 에반의 대박난다는 일루젼을 소멸시킴.. ㅋㅋ

  • 캐릭터 아이콘별떳니 2011.06.12

    열심히하고 계시네요 ~ 내일부터 신작 연재들어갑니당 ! ㅎㅎ

  • 캐릭터 아이콘소곱창2호 2011.06.12

    잘만들었는데 전직 왜 않하셨어요...?

  • 캐릭터 아이콘o도원결의o 2011.06.12

    이런만화가 있다는게 좋다는 따름입니다. 재미있군요. 추천 드립니다.

  • 캐릭터 아이콘xswqaz123 2011.06.12

    왜 갑자기 빨게벗엇음?ㅋㅋㅋ 어쨋든 잘봤습니다. 그런데 나 같은 놈이 이런말 할 처지는 아니지만 소설 끝부분에서 약간 묘사가 부족한거같네요 >나같은 놈이무슨 그딴말을 퍽퍽퍽!!

이전 1 2 다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