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

[소설] Maplestory 12화 집으로(2)

질문자 캐릭터 아이콘36갑자

추천수2

본 유저수226

작성 시간2011.01.18

메이플스토리(Maplestory) 12화 집으로(2)

 

 

 

 

   

  -콜록콜록

 

  -이게 뭐야 으윽..

 

  -모두 대피하세요!

 

 

 

 순식간에 보랏빛 안개에 휩싸인 PC방!

 

 

 "목표물이 도망가려 한다. 셋이서 한꺼번에 사방에서 덮친다!"

 

 

 소파를 박차고 일어나 바람의총잡이 '트레스'에게 달려드는 세 도적!

 

 

 '헤이스트.'

 

 

 세 도적의 속력이 빨라졌다. 세도적중 두 명은 단도를 들고 트레스를 찔러 들어왔고 한 명은

 

트레스의 주위를 맴돌며 표창을 날릴 준비를 하였다. 꼼짝없이 당할 것 같은 트레스였다.

 

 

 '빽스탭 샷'

 

 

  -빵!

 

 

 검이 닿을 듯 말 듯한 순간! 총소리와 함께 트레스의 신형이 뒤로 3M 정도 물러났다.

 

빽스탭 샷으로 인한 총알 한 방은 소파에 앉아 있던 무뚝뚝한 도적에게 날아갔다.

 

무뚝뚝한 도적은 총알이 날아오는 것을 감지하고선 고개를 옆으로 살짝 틀어 총알을 피했다.

 

그리고 이어지는 총소리!

 

 

  -파파파방!

 

 

 여러 발의 총소리가 지나가고 근접해 있던 두 도적이 다시 달려 드려는 찰나 자신의 단도가

 

보이지 않는 게 아닌가?

 

 

 "헉.. 내 무기 어디 갔어?"

 

 

 트레스가 쏜 총알은 두 도적의 단도를 맞춰 땅바닥에 떨어뜨려 버린 것이다.

 

두 도적은 갑자기 섬뜩해졌다. 그리고 보았다. 안갯속에서 미소 짓는 트레스를..

 

 

  -파파방!

 

 

 트레스가 쏜 총알은 두 도적의 팔다리를 맞혔다.

 

 

 "크억.. 내 다리!" "악! 내 팔이.."

 

 

 아직 끝이 아니었다. 뒤에서 멀찍이 물러나 있던 도적도 공격을 감행했다.

 

멀리서 날아오는 8개의 표창! 안갯속이라서 더욱더 보이지 않는 상황!

 

 

 '건 부스터'

 

 

  -파파파파파파파파팡-!

 

 

 트레스는 자신을 향해 날아오는 8개의 표창을 전부 맞춰 떨어내 버렸다.

 

표창을 날린 도적은 믿을 수 없다는 표정을 지었다.

 

 

 "멍청한 녀석.. 난 총을 아홉 번 쐈다."

 "......?"

 

 

 아홉 번이라니? 그럼 나머지 한 발은 어디로 간 것일까? 이때 갑자기 아랫배에서

 

찌릿한 고통이 느껴져 왔다.

 

 

 "허억.. 젠자앙... 윽"

 

 

 털썩, 쓰러져 버린 표창도적! 이제 남은 도적은 방독면을 쓴 무뚝뚝한 도적밖에 없었다.

 

 

 "......대단하군 과연 바람의총잡이 '트레스' 소문 이상으로 강한 실력을 갖추고 있군.

 

방독면도 쓰지 않고도 이 독안개 속에서 상당히 자유로워 보이는군. 대단해.."

 

 "과찬이다. 그나저나 너도 덤빌 참인가?"

 

 "흐흐......어디 한번 움직여 볼까..?

 

 그 말을 끝으로 소파를 박차 귀신 같은 속도로 날아오는 무뚝뚝한 도적!

 

트레스는 급히 방어자세를 취했다.

 

 

  -쨍그랑!

 

 

 유리창이 깨지는 소리가 들렸다. 잠시 후 트레스는 4인의 도적이 사라진 것을 깨달았다.

 

 

 "그 녀석이 쓰러진 3명을 데리고 유리창을 깨고 나간 건가? 그 짧은 순간에..?"

 

 

 


 한 편 위험을 감지하고 있던 알렉스 일행은 제일 먼저 PC방을 빠져나와 골목길에서

 

가파른 숨을 내쉬고 있었다. 리우가 먼저 입을 열었다.

 

 

 "헤엑.. 죽을 뻔했네. 하마터면 질식사할 뻔했다."

 

 "알렉스 형, 형 아니었으면 그 자리에서 나쁜 꼴 봤을 뻔 했네요. 고맙습니다.

 

 "아니, 뭘.. 우리는 뭉쳐야 살아남을 수 있잖아? 당연한거지.."

 

 

 이때 이카루스가 말했다.

 

 

 "형들 저 가볼게요. 다음에 봐요."

 "이카루스, 벌써 가려고? 그래 알았다. 다음에 보자."

 

 

 이카루스는 골목길을 빠져나갔다. 이제 알렉스 형과 리우와 진무가 남아 있었다.

 

 

 문득 진무는 궁금한 것이 생겨 알렉스에게 물어보았다.

 

 

 "알렉스 형 궁금한 게 있는데요?"

 

 "뭔데?"

 

 "아까 경매 시작 전에 슈미라는 누나가 말할 때 갑자기 형이 이를 바득바득 갈면서

 

표정을 찡그리던데 왜 그런 거에요? 슈미라는 누나에게 악감정 있어요?"

 

 "..그래, 깜박할 뻔 했군.. 진무야 리우야.. 너희 말이야.. 절대 그 슈미라는 여자 가까이하지 마라.."

 

 

---------------------------------------------------------------------

 

이전 화를 못보셨다면 아래의 그림대로 작성자로 제 아이디 검색!

 

 

첫 전투씬이 등장했습니다!! 총간지 -v 타당~!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ㅠㅠ

 

질문자 캐릭터
질문자 캐릭터 아이콘36갑자 Lv. 84 베라
목록

댓글4

  • 캐릭터 아이콘레슨소닉 2011.02.17

    굿좝

  • 캐릭터 아이콘To꽹과리 2011.01.19

    오 간지나는데~

  • 캐릭터 아이콘Eclipse3273 2011.01.19

    어... 제목이 바뀌었다!

  • 캐릭터 아이콘서동욱토기 2011.01.18

    ㅋㅋ

이전 1 다음
TOP